미분류

전도연 파격노출 말없이 눈물만

전도연 파격노출 어머니 펑펑 우시더라.

전도연이 지난 9월 20일 MBC 새 예능프로그램 ‘게스트하우스’에 출연 해 지난 199년 파격노출로 이슈 된 영화 ‘해피엔드’에서 전도연 파격노출에 대해 입을 열었다

전도연 파격노출

전도연은 “해피엔드 노출신이 끝나고 상처를 받았다. 누드와 노출이 내 사생활인것 처럼 기사가 나왔기 때문이다”고 말했습니다.

MC 신동엽이 “어머니의 반응은 어땠냐”고 묻자 전도연은 “어머니는 내가 그런 영화를 찍는다 하자 ‘가슴은 나오니?’ 물으시더라. 내가 그렇다 하자 우시더라”고 털어놨습니다.

전도연파격노출

전도연이 “어머니가 우실 때 나는 ‘나 시집 잘 보내려고 배우 시킨 것 아니잖아’라고 말했었다”고 고백했다고 하는군요.

Show More

Leave a Reply

avatar
  Subscribe  
Notify of
Close